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목포시, 택시요금 6년만에 인상
20일 0시부터 중형택시 기준 기본요금 2,800원에서 3,300원으로 오른다.
김정훈기자

목포시택시기본요금이200시부터2800원에서3300원으로500오른다. 2013이후6만의인상이다.

이번요금인상은지난3전라남도소비자정책위원회가운수종사자처우개선, 업계경영난해소등을통한택시서비스제고를위해광주를롯한다른시‧도의평균인상률을감안하여소비자물가인상최소화위에서인상을결정함에따라추진되었다.

이에따라중형택시기준기본요금(2km)종전2,800원에서3,300원으로500원이오르며, 거리요금은146m100원에서134m100원으로, 시간임은(15km/h이하주행시) 35초당100원에서32초당100원으로인상된.

심야(0~4) 할증은기존과동일한20%적용되며, 시계외할증(사업구역운행)기존20%에서35%조정되고승차지점부터적용되나2km 기본운임은할증되지않고이후거리등에따른요금부터적용된다.

심야·시계외중복할증은소비자부담을줄이기위해현행과같이40%가산된다.

이번조정으로목포에서인근무안, 영암타지자체로운행수수하는시계외할증요금요율이35%현실화되고승차지점부터적용됨에따라미터기를끄고구간요금을청구하는불법영업행위가줄고소비자혼선도예방할있을것으로기대된다.

시는택시요금인상에대비하여서비스향상을위한개인법인택시수종사자친절교육을3월중에실시하였고, 앞으로도지속적인친절교육통해택시이용만족도를높여나갈계획이다.

목포시관계자는“이번요금조정이운수종사자처우개선, 불법영업행위근절과서비스개선으로이어질있도록택시조합, 업계노조대표등으로구성된목포사랑운동택시실천협의회와협력하고, 지도․단속도화해나갈것”이라고말했다.

 


 
기사입력: 2019/04/14 [20:29]  최종편집: ⓒ 전남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