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토의 최서남단신안군에서 서울까지 일일 생활권 시대 시작
신안(암태) ↔ 광주·서울 간 금호고속 운행 개시!!!
최규일기자

▲  11일   지역주민200여명과금호고속관계자가 참석한가운데 박우량신안군수가 신안(암태)↔광주·서울 간 운랭 개시식 행사를 가지고있다. 사진제공/신안군청 © 전남신문

국토의최서남단신안군에서서울까지바야흐로일일생활권시대가열렸다.

신안군은411() 암태남강버스환승정류장에서지역주민200여명과 금호고속관계자가참석한가운데신안(암태)↔광주·서울금호고속운행개시식을가졌다.

이날박우량신안군수는전국최초로버스공영제와여객선야간운항에, 버스가운행하지않는새벽심야시간대1004버스운행, 그리고암태↔광주·서울금호고속운행등으로전국최고수준의교통서비스를제공하고있다고전했다.

▲    11일 박우량신안군수(중앙 오른쪽)가 운행개식을 가진뒤 지역주민들과 함께 반기며 금호고속버스를 배경잡아신안군 자생단체장들과함께 자리를 갖이하고있다./사진제공=신안군청  © 전남신문

 

 

신안암태↔광주노선은16,  암태↔서울노선은12왕복운행하고, 요금은광주13,400, 서울28,400원이며, 암태(남강)에서서울출발간은08, 16, 그리고서울에서는09, 15시에출발을하며, 소요시간4시간30분이다.

 

한편, 관계자에따르면암태↔광주·서울금호고속운행등으로료·문화·복지분야접근성이크게개선되었고, 특히교통약자고령자께서 서울까지ONE-STOP으로편안하게오고있어주민들이크게반기고있다고전했다.

 

 

 

 


 
기사입력: 2019/04/12 [13:02]  최종편집: ⓒ 전남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