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교육지원청 수능 이후 청소년 안전을 위한 합동 캠페인 실시

김정훈기자 | 기사입력 2018/11/16 [12:28]

목포교육지원청 수능 이후 청소년 안전을 위한 합동 캠페인 실시

김정훈기자 | 입력 : 2018/11/16 [12:28]

▲     © 전남신문

전라남도목포교육지원청은 1115일 목포경찰서, 목포관내 중학교・고등학교 학생부장, 목포청소년사랑지킴이단 등 유관기관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하당 장미의 거리 및 평화광장 등 청소년들이 운집할 수 있는 유흥가 주변에서 수능 이후 청소년 탈선예방을 위한 합동 교외생활지도를 실시했다.

 

이번 생활지도는 목포경찰서와 함께 유흥업소 출입 청소년 대상 신분증 확인 계도활동과 청소년들이 운집하는 우범지역 생활지도 등 수능시험 종료로 인한 심리적 해방감으로 청소년들의 비행 및 범죄에 대한 우려에 선제적으로 대응하여 청소년들의 탈선을 예방하기 위해 실시되었다.

 

김재점 목포교육지원청 교육장은 “우리 목포 학생들의 탈선 및 각종 사고를 예방하고 건전한 환경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야간 교외생활지도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며, 연말까지를 ‘학교폭력 집중단속’ 기간으로 정해 학교폭력 예방 활동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