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목포시,200억원 투입 백련지구 침수피해 예방할 빗물펌프장 준공
김정훈기자

 

 

▲     ©전남신문    백련 빗물펌프장/사진제공-목포시청

목포시가 백련지구에 반복되는 침수피해를 막기 위한 백련빗물펌프장을 이달초 시운전까지 마무리하고, 가동 준비에 들어갔다.

 

백련지구는 평균 해수면과 비슷한 저지대로 내화촌 방조제 배수문을 통한 자연배수지역이지만 용해 1·2지구 택지개발, 국제축구센터 및 대양산업단지조성 등에 따른 급격한 도시화로 유역면적이 증가했다.

 

2004년 태풍 민들레, 2012년 덴빈 등 집중호우 때마다 침수 피해가 9차례 발생했으며, 2004에는재해위험개선지구로 지정됐다.

 

이에 따라 시는 총사업비 200억원을 투입해 50년 빈도 우기에 대비한 시설인 백련빗물펌프장을 지난 20146월부터 조성공사를 추진했다.

 

백련빗물펌프장은 58,600톤의 빗물을 저장할 수 있는 유수지와 분당 2,115톤의 배수능력을 가진 펌프 5, 지상 2층의 관리동 등으로 구성돼 있다.

 

시 관계자는 백련빗물펌프장은 침수피해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방재시설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할 것이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8/06/14 [18:55]  최종편집: ⓒ 전남신문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하여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8.05.31~2018.06.12)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