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목포경찰, 『전화금융사기 근절을 위한』경찰·금융기관 간담회’개최
김정훈기자

전남목포경찰서(서장 최인규)는 지난 12일 목포경찰서 3층 노적봉 홀에서 경찰 · 지역 금융기관 관계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화금융사기 근절을 위한 ‘경찰·금융기관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최근 관내 발생한 전화금융사기 피해예방 및 피의자 검거에 기여한 금융기관 직원, 시민 등 2명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

목포경찰서는 지난달 11월 2일 목포경찰서 지능범죄수사과장을 사칭해 계좌가 범행에 이용되었으니 현금 7,000만원을 세탁기에 넣어두라고 한 후 이를 절취한 피의자 반모씨를 검거하는 것을 비롯해 2017년 총 53명의 전화금융사기범을 검거하였으나 지속적인 검거활동에도 불구하고 수사기관․금융기관 사칭한 전화금융사기가 여전히 근절되지 않고 있어 피해예방을 위해 금융기관과 상호 공동대응책을 논의했다.

최인규 목포경찰서장은 금융창구에서 다액 현금 인출 건에 대하여 보이스 피싱에 연류 되어 인출하는 것이 아닌지 관심 있는 확인을 당부했고, 경찰은 지속적인 홍보 활동과 신속한 검거 체계를 통해 전화금융사기 피해예방 및 검거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7/12/26 [15:14]  최종편집: ⓒ 전남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