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저어야 산다, 강진만(灣)저어새
전남신문

영하의 추운날씨를 보인 27일 1,131종이 서식하는 생물다양성의 보고(寶庫)인 전남 강진군 강진만(灣)에서 월동 중인 멸종 2급 노랑부리저어새가 기나긴 부리로 물이 빠진 갯벌 가장자리를 휘저으며 먹이활동을 하고 있다.

▲     ©전남신문

▲     © 전남신문

 
기사입력: 2017/11/27 [11:45]  최종편집: ⓒ 전남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