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색창연 단풍을 따라 걷는다” 유치자연휴양림
신영기자

▲     © 전남신문
장흥군 유치자연휴양림이 가을 단풍으로 붉게 물들었다. 유치자연휴양림은 피톤치드와 음이온이 풍부해 가벼운 산책과 산림욕을 즐기기에 최적 장소로 알려져 있다. 옥녀봉에서 내려오는 무지개 폭포, 협곡에 자리한 웅장한 기암괴석과 어우러진 붉은 단풍이 사람들의 눈을 사로잡는다.


 
기사입력: 2016/11/17 [19:48]  최종편집: ⓒ 전남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