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살 통통 오른' 가을 꽃게 풍어…진도 서망항에서 축제
오는 22일부터23일까지 양일간, 진도 꽃게 축제 한마당 잔치
정필조기자

▲     © 전남신문
진도 꽃게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오는 22일부터 23일까지 양일간 서망항 일원에서 '제7회 진도 꽃게 한마당 잔치'를 열린다.

전국 꽃게 생산량의 25%를 차지하는 진도 꽃게는 냉수대로 플랑크톤 등 먹이가 풍부한 조도 해역에는 갯바위 모래층으로 형성돼 꽃게 최적의 서식지로 평가받고 있다.

특히 연중 적조가 발생하지 않는 청정해역에서 잡아 올린 진도 가을 꽃게는 살이 단단하고 통통하여 맛있다는 소문이 퍼지면서 주말이면 관광객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행사 기간 동안 꽃게 깜짝 경매와 시식회, 꽃게가요제, 꽃게 음식 장터 등 다양한 체험 및 부대 행사와 유명가수 초청공연 등이 열릴 예정이다.

진도꽃게는 올해 약 1,000톤의 수확량을 위판, 140억원의 소득을 올렸다.


 
기사입력: 2016/10/20 [00:40]  최종편집: ⓒ 전남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