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특집 > 8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요한이네 할인매장을 찾아서
/최명혜
digital lg.이노센트가구 대리점 오픈!!
자체브랜드 “센스우드”개발, 공장에서 소비자에게 단일경로로 가격 거품 걷어냈다!

목포를 비롯하여 전국 20여개의 체임점이 있어 대량구매로
유통과정의 비용절감으로 가격경쟁력 확보! 소비자에게 이익 돌아가......

목포에 질 좋고 디자인 좋은 제품을 값싸게 구입하고자 하는 고객의 마음을 반영하여 실속 있는 매장을 운영하는 “요한이네할인매장”이 있다.
"사람만 빼고 다 판다"는 “요한이네할인매장”에서는 소형가전과 생활용품,냉난방계절용품,업소용주방기구,사무용가구를 비롯하여 고품질의 쇼파, 침대, 식탁등 중고에서 신상품까지 모든 상품을 골고루 갖추고 있어 알뜰고객들에게 실생활에 꼭 필요한 상품들을 저렴한 가격에 질 좋은 제품 구매가 가능하다.
모든 상품은 시중 가격의 30~50%정도 저렴하게 판매되고 있어 알뜰한 소규모 식당 창업자와 개인 사무실을 준비하는 예비사장, 신혼부부 그리고 원룸에 사는 젊은층들에게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있다.
1백만원대의 소규모 신혼 살림살이에서 2백만원대의 부동산 사무실,식당 오픈을 가능케함으로써 최근에는 창업 전에 이곳을 방문하는 고객이 늘고 있으며, 목포 인근지역의 주민들까지 찾아와 갈수록 그 명성이 높아지고 있다.
저가의 상품에서 고가 상품까지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으며, 현재는 '센스우드'가구라는 자체브랜드를 개발하여 질 좋고 소비자 기호에 맞는 제품을 공장에서 소비자에게 단일 경로로 제공하고 있다.
목포를 비롯하여 전국에 20여개의 체인점이 있어 대량구매가 가능함으로써 유통과정의 비용절감으로 가격경쟁력을 확보하여 고객에게 시중가보다 저렴하게 제공하여 실질적으로 고객들의 눈에 보이는 이익이 돌아가게 하였다.
또한 고객의 입장에서 생각하여 철저한 품질관리를 거친 성능이 좋은 제품만을 판매하고 판매후에도 사후 관리를 철처히 함으로써 고객들에게 “요한이네할인매장”의 제품은 언제든지 믿을수 있다는 신뢰와 믿음을 주고 있다.
임태성대표는 어렸을때부터 아버지를 따라다니며 장사에 대한 감각을 익히다가 고1때는 노점상을 차려 자신의 용돈은 스스로 해결했다고 한다.
처음 시작이 힘들고 두려웠지만 이것을 이겨내는 것도 용기라고 말하는 임대표는 청년시절 본격적인 장사를 시작하여 97년도 부터 현재의 가전가구할인매장 업종으로 자리를 굳히며 고객의 요구에 맞추어 더욱더 다양한 상품을 취급하게 되었다.
또한 고객들의 신뢰와 믿음을 저버려서는 안된다며, 사소한 것도 놓치지 않으려고 매장에 입고되는 모든 제품을 직접 살펴보고 점검한다.
한편 요한이네 할인매장은 지방업체로는 드물게 스포츠서울의 ‘2005년 창업유망부분 top브랜드’에 선정되는 기쁨을 안았다.
또한 임대표는 lg전자대리점과 이노센트가구를 함께 운영하고 있습니다.
이노센트가구는 심플하면서도 정교한 디자인으로 유행을 타지 않고 실용적이며서도 고급스러운 느낌을 주며, 밝고 화사한 느낌의 컬러와 은은한 멋을 느낄수 있다.
lg전자대리점에서는 세계 점유율 1위를 기록하고 있는 다양한 크기의 pdd, lcd tv를 비롯하여 에어컨, 주방가전, 세탁기를 비롯하여 소형가전제품과 디지털제품등을 판매하고 있다.
이번 9월부터 10월31일까지는 해피웨딩페스티벌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행사기간 동안에는 다양한 제품을 준비하여 각 제품별로 또는 혼수금액대별로 다양한 사은품과 경품을 제공하고 매장을 방문, 응모권을 작성하시는 고객께는 추첨을 통하여 푸짐한 경품을 제공하고 있다.
매장을 찾아가시면 더욱더 자세한 설명과 행사중인 다양한 상품을 만나볼수 있다.
지난 8월 31일 삼학동사무소 근처에서 신자유시장사거리 신호등이 있는 곳에 700평 상당의 매장으로 확장 이전하고, 1층에는 요한이네 할인매장과 lg전자 대리점이 있고, 2층에는 가구매장을 준비하여 다양하고 저렴한 제품들을 고객들이 편안하고 즐겁게 쇼핑을 할수 있도록 준비했다.
문의전화는 지역번호(061) 요한이네할인매장 244-0403, 245-5132번, lg전자, 이노센트가구 278-0444번으로 하면된다.

 
기사입력: 2006/09/20 [00:00]  최종편집: ⓒ 전남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