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한신전기, 해재농업회사법인' 연이어 장학기금 3천만원씩 기탁

김정훈기자 | 기사입력 2020/04/08 [10:41]

신안군,'한신전기, 해재농업회사법인' 연이어 장학기금 3천만원씩 기탁

김정훈기자 | 입력 : 2020/04/08 [10:41]

 

▲ 신안군장학재단(박우량 이사장)에 장학기금 기탁의 황금물결이 끝없이 이어지고 있다.(사진제공=신안군청)    ©전남신문

  

신안군장학재단(박우량 이사장)에 장학기금 기탁의 황금물결이 끝없이 이어지고 있다.

 

8일 신안군에 따르면 ㈜한신전기 박희석 대표와 해재농업회사법인(주) 김재열 대표는 지난 7일 신안군청을 방문해 지역인재육성을 위해 써달라며 장학기금 3천만원 기탁을 약정하고 각각 5백만원과 1천만원을 전달했다.

 

압해도에서 전기공사업을 하고 있는 박희석 대표는“사무실을 이전하고 개업식을 하려다가 그 돈을 좀 더 의미 있는 일에 쓰고 싶어 장학기금으로 기탁 하게 됐다.”며 “관내 아이들이 지역사회의 미래를 이끄는 인재로 성장하기를 소망하며 작은 정성을 보탠다.”고 기탁 소감을 밝혔다.

 

압해도 신장리에서 고구마 농사 등을 하는 해재농업회사법인(주) 김재열 대표는 “최근 우리 경제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신안에서 기업체를 운영하고 있기에 조금이나마 지역사회에 환원하고자 장학기금을 기탁했다.”라고 말했다.

 

박우량 이사장(신안군수)은“여러가지 악재로 경영에 어려움이 많음에도 우리군의 인재를 키우고자 하는 그 마음과 정성이 감사하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재)신안군장학재단에는 1월부터 3월까지 84명이 1억7천여만원의 장학기금을 기탁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