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교육청, 올해 고교 무상교육 확대

수업료·학교운영지원비 이어 교과서대금도 전액 지원,정부보다 앞서 무상교육 실현…“1인당 학비 연 148만원 경감”

김정훈기자 | 기사입력 2020/03/04 [16:47]

전남교육청, 올해 고교 무상교육 확대

수업료·학교운영지원비 이어 교과서대금도 전액 지원,정부보다 앞서 무상교육 실현…“1인당 학비 연 148만원 경감”

김정훈기자 | 입력 : 2020/03/04 [16:47]

 

 

  전라남도 교육청 전경© 전남신문

 

민선3기 출범 후 ‘따뜻하고 평등한 교육복지’ 실현에 나서고 있는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올해 고교 무상교육을 더욱 확대한다.

 

4일 전라남도교육청은 2020학년도 고등학교 전 학년 무상교육비로 총 532억 원의 예산을 편성했다.

 

이를 바탕으로 지난해에 이어 수업료와 학교운영지원비를 계속 지원하고 올해부터는 교과서 대금도 추가 지원한다.

 

이렇게 되면, 전남 도내에서 고등학생 자녀를 둔 학부모는 자녀 1인당 연 최대 148만원까지 교육비 부담을 경감할 수 있게 된다.

 

특히, 그동안 보편적 교육복지의 사각지대에 놓여 있던 자영업자와 소상공인 및 영세 중소기업 가구 등 서민 가정이 실질적으로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전남교육청은 앞서 지난 2018년부터 고교 신입생 입학금을 면제했으며, 지난해 2학기부터는 기존 1학년에 더해 2,3학년까지 수업료, 학교운영지원비를 지원해 중앙정부 계획보다 2년 먼저 고교 전면무상교육을 실현한 바 있다.

 

전남교육청은 앞으로도 모든 학생들이 전남교육의 따뜻한 품 안에서 차별 받지 않고 각자의 꿈을 키워갈 수 있도록 보편적 교육복지를 더욱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장석웅 교육감은 “교육은 모든 학생이 차별 받지 않고 당연히 누려야 할 권리이다.”며 “학교는 세상에서 가장 평등한 곳이어야 한다는 당위 아래, 한 아이도 소외되는 학생이 없도록 보편적 복지를 이뤄가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교육/문화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