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농정 틀 과감히 전환…농어민에 혁신·성장 혜택 돌아가야”

전주 ‘농정 틀 전환 타운홀미팅 보고대회’ 참석…“농어민 정직함·숭고함에 정책이 답해야”

전남신문 | 기사입력 2019/12/13 [11:45]

문재인 대통령 “농정 틀 과감히 전환…농어민에 혁신·성장 혜택 돌아가야”

전주 ‘농정 틀 전환 타운홀미팅 보고대회’ 참석…“농어민 정직함·숭고함에 정책이 답해야”

전남신문 | 입력 : 2019/12/13 [11:45]

문재인 대통령은 12정부의 농어업 정책은 농어민의 정직함과 숭고함에 대답해야 한다정부는 지속가능한 농정의 가치를 실현하면서 혁신과 성장의 혜택이 고루 돌아가도록 농정의 틀을 과감히 전환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전북 전주에서 열린 농정 틀 전환을 위한 2019 타운홀 미팅 보고대회에 참석, “땅과 바다에 흘리는 농어민의 땀은 정직하며, 자연의 섭리를 거스르지 않는 농어민의 삶은 숭고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한국농수산대학교에서 열린 ‘농정틀 전환을 위한 2019 타운홀미팅 보고대회’에 참석해, 농어업 현장의 목소리를 경청했다.(사진=청와대)  ©



타운홀 미팅은 대통령 직속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를 중심으로 전국 9개 지역을 순회하면서 각 지역별 현장 농어업인과 일반국민, 전문가 등의 목소리를 청취하고 있다.

 

이날 보고대회에는 그간 타운홀 미팅에 참석했던 전국의 농어업인은 물론, 농어업단체, 일반 소비자를 비롯,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박진도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 위원장 등 700여명이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대한민국 발전의 근간도 농어촌이었고, 오늘 우리가 이룩한 눈부신 산업의 발전도 농어촌의 뒷받침이 있었기에 가능했다하지만 그 과정에서 농어촌은 피폐해지고 도시와 격차가 커져 온 것이 사실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이제 그 반성 위에서 농어업의 가치를 새롭게 인식하고 새로운 농어업시대를 열고자 한다고 선언하며, 사람·환경중심 농정 구현 살고 싶은 농어촌 농수산물 수급관리·가격시스템 선진화 더 신명나고 더 스마트한 농어업 푸드플랜을 통한 안전한 먹거리 제공 등 농정 틀 전환을 위한 5대 목표를 제시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