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제2회 꿈과 사랑을 담은 불우이웃돕기 일일찻집 운영

정신장애인 바리스타 재능기부로 모두와 소통

전남신문 | 기사입력 2019/12/07 [13:25]

고흥군, 제2회 꿈과 사랑을 담은 불우이웃돕기 일일찻집 운영

정신장애인 바리스타 재능기부로 모두와 소통

전남신문 | 입력 : 2019/12/07 [13:25]

고흥군정신건강복지센터 직업재활프로그램에서 커피 바리스타 전문자격증을 취득한 정신건강 한마음 회원들이 제2회 꿈과 사랑을 담은 불우이웃돕기 일일찻집을 고흥읍 소재 커피숍에서 12월 5일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커피, 수제쿠키, 고흥의 특산품인 유자차를 주민들에게 제공하며 소통의 장을 마련하였다.

고흥군, 제2회 꿈과 사랑을 담은 불우이웃돕기 일일찻집 운영


작년에 이어 두 번째 열리는 일일찻집으로 커피 바리스타 전문자격증을 가지고 있는 회원들이 갈고 닦은 실력을 재능기부 하였으며, 회원들은 자신보다 더 어려운 이웃을 돕고, 현장에서 경험을 쌓으면서 독립적인 걸음마를 걷는 기회를 갖게 되었다.

이날 일일찻집에 주민과 가족, 친구, 동료 등 100여명 이상이 방문하여 정신장애우에 대한 편견해소는 물론 격려로 성황리에 일일찻집 운영을 마무리 하였으며, 회원들은 자신감도 생기고 모금된 금액은 어려운 이웃을 도울 수 있게 되어 너무나 뿌듯하다고 하였다.

일일찻집에 방문하신 한 회원의 어머님께서는 “아들이 바리스타 자격증을 취득하여 커피를 직접 만들어 주니 너무 감격스러워 눈시울이 뜨겁다”고 말하고 “아들이 자신감을 가질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 주셔서 고맙게 생각한다”면서 소정의 불우이웃돕기 성금을 기탁하기도 하였다.

군 관계자는 “정신장애인 스스로 자존감 향상에 기여하여 사회일원으로 우뚝 서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정신장애인의 재활을 돕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