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국회에서 정책 간담회 가져…시승격 본격 돌입

국회와 행정안전부에 도청소재지 시승격 및 남악읍 신설 요청

김정훈기자 | 기사입력 2019/11/15 [15:22]

무안군, 국회에서 정책 간담회 가져…시승격 본격 돌입

국회와 행정안전부에 도청소재지 시승격 및 남악읍 신설 요청

김정훈기자 | 입력 : 2019/11/15 [15:22]

▲  무안군은지난14일국회에서더불어민주당서삼석의원과 자유한국당홍문표의원이주최하고무안군과홍성군이공동후원하는시 승격 정책간담회를가졌다.© 전남신문

전남도청소재지인무안군이시승격을위해본격적으로나섰다.

 

무안군(군수김산)지난14국회에서더불어민주당서삼석의원과 자유한국당홍문표의원이주최하고무안군과홍성군이공동후원하는정책간담회를가졌다.

 

이날무안군시승격추진위원회는질의‧응답시간을통해도청소재지이자 인구3이상의남악신도시를현재남악출장소에서관할하고있어행정수요충족이매우어렵다며무안군에서행정안전부에건의한남악읍신설과도청소재지시승격을적극검토것을건의했다.

 

또한,간담회에참석한김산무안군수는“서남권의중추도시이자행정‧문화‧교통의중심지인무안군이도청소재지로서의행정체계를갖추고남악오룡지구개발에따른도시형행정수요와농촌지역맞춤형서비스를능동적으로대처하기위해서는무안시승격과남악읍신설이필요하다.”는당위성을국회의원과행정안전부한치흠자치분권과장에게설명하고협조해것을당부하였다.

 

한편,무안군은작년11홍성군과지방자치법개정을통한승격을위해공동업무추진협약을체결하고,지방자치법개정을건의하였고,오는12월에3시승격추진위원회가출범하는본격적인 승격활동에돌입하고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