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삼석 의원,‘소금처럼Ⅲ’출판“詩時(시시)한 콘서트”개최

세상을 향한 따뜻한 시선을 담아낸, 시집 ‘소금처럼 Ⅲ’ 출판

김정훈기자 | 기사입력 2019/11/11 [16:27]

서삼석 의원,‘소금처럼Ⅲ’출판“詩時(시시)한 콘서트”개최

세상을 향한 따뜻한 시선을 담아낸, 시집 ‘소금처럼 Ⅲ’ 출판

김정훈기자 | 입력 : 2019/11/11 [16:27]

▲ 서삼석 더불어 민주당 의원(영암 무안 신안)© 전남신문   

농어촌 국회의원으로서 '대한민국 정치권의 표상'이라는 수식어가 어울리는 정치인, 서삼석 더불어 민주당 의원(영암 무안 신안)이11일 국회의원회관 2층 대회의실에서 시집 ‘소금처럼Ⅲ’ 출판을 기념해, 북콘서트 형식의 ‘詩時한 콘서트’를 개최했다.

 

이날 북콘서트에서는 글(시)의 사연과 배경이 되는 분들이 직접 함께 자리하여 시낭송을 하며, 서삼석 의원과의 인연을 훈훈하게 풀어내는 시간을 가졌다.

 

서삼석 의원은 “시라고 말하기도 부끄러운 낙서와 같지만, 세상을 달리 보고, 뒤집어 보며, 주위를 이해하는 계기를 마련하는 시간이 된 작품들”이라고 시집을 소개했다.

 

▲  서삼석 더불어민주당 의원 11일 서울여의도 의원회관에서 열린'시(詩)시(時)한 북콘서트'에서/사진제공=서삼석 의원실© 전남신문

서삼석의원의 詩時한 콘서트’는 이인영 원내대표를 비롯한 원대대표단과 동료의원들, 박원순 서울시장 등 정치인들뿐 아니라 연예인 조영남씨를 비롯해, 북콘서트를 축하해주기 위한 지인들의 방문으로 의원회관 대회의실 주변이 한때 마비가 되는 진풍경이 펼쳐지며, 성황리에 진행되었다.

 

서삼석 의원은 시집 안에 싣지 못한 ‘안개’라는 시를 낭송하며, “이동권에 제약을 받을 수 밖에 없는 주민들이, 기상악화로 긴급보건서비스조차 지원받지 못해, 허무하게 돌아가시는 경우가 발생하고 있다.”며, “억울해도 호소할 곳도 마땅치 않은 섬 주민들의 애환에 우리는 가슴으로 응답해야 할 의무가 있다.”고 안타까운 마음을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