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경찰서, 사회적 약자 보호를 위한 상담지원실 설치 운영

김정훈기자 | 기사입력 2019/10/25 [14:00]

목포경찰서, 사회적 약자 보호를 위한 상담지원실 설치 운영

김정훈기자 | 입력 : 2019/10/25 [14:00]

목포경찰서(서장 김영근)는 24일 범죄피해자를 비롯한 사회적 약자에 대한 체계적인 지원을 위해 안락하고 평온한 분위기를 갖춘 상담지원실을 개소했다.

 

목포 경찰은 그간 강력범죄·학교·가정폭력 피해자들의 외상 후 스트레스를 방지하고 신변보호 · 경제적 지원 등 맞춤형 지원을 늘리기 위해 경찰 초동 수사 단계부터 피해자들에 대한 대면상담을 늘려왔으나 별도의 상담실 없이 공개장소나 수사공간에서 상담을 진행하며, 적극적인 상담이 이뤄지지 못해 피해자의 신원노출이 우려되는 문제점이 있었다.

▲ 목포경찰서 범죄피해자를 비롯한 사회적 약자에 대한 체계적인 지원위해 안락하고 평온한 분위기 갖춘 상담지원실 개소.사진은 상담지원실 내부/사진제공=목포경찰서 © 전남신문

그러나 앞으로는 전용 상담실에서 전문상담원에 의한 상담이 진행돼 피해자들이 심리적 불안감을 해소하고 보다 편안한 상담을 받을 수 있을 예정이다. 상담실에는 담요, 어린이 장난감 등 피해자의 심리적 안정감을 위한 각종 물품을 구비, 세심한 노력을 기울였다.

 

아울러, 이미 범죄 피해를 겪은 피해자 뿐 아니라, 범죄 · 사고 위험에 노출된 사회적 약자를 발견할 경우에도, 선제적 상담을 통해 피해를 예방하고 필요한 법적·경제적 지원이 이뤄지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김영근 목포경찰서장은 “이번 상담실 개소는 경찰이 각종 지원이  필요한 사회적 약자들에게 보다 세심하게 다가가려는 노력의 일환으로, 앞으로 사회적 약자에 대한 보호·지원 노력을 계속해 나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