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 인구 절벽 위기 극복 ‘찾아가는 인구교육’ 실시

정필조기자 | 기사입력 2019/06/22 [16:46]

진도군, 인구 절벽 위기 극복 ‘찾아가는 인구교육’ 실시

정필조기자 | 입력 : 2019/06/22 [16:46]

진도군이 최근 진도실업고등학교에서 170여명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인구교육”을 실시했다.

 

군은 초저출산과 급격한 고령화 등 인구 절벽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학생들을 대상으로 결혼‧출산‧가족에 대한 인식 개선과 인구현상 등 인구교육을 실시했다.

▲     © 전남신문


이날 교육은 ()인구와미래정책연구원의 인구교육 전문강사 오국희 씨를 초청해 ‘우리가 만들어가는 새로운 시대라’는 주제로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춰 강의를 진행했다.

 

인구교육 강사는 저출산과 고령화 극복은 바로 가족이라는 점을 강조하고 한부모, 비혼출산 등 다양한 가정을 수용하는 프랑스, 스웨덴 등 타 국가의 사례를 통해 가정형태의 다양성과 일‧삶의 균형, 양성평등의 중요성 등 다양한 분야로 강연했다.

 

진도군 일자리투자과 인구정책담당 관계자는 “한부모, 비혼출산 등 결혼과 출산을 기피하는 사회에서 다양한 가정의 형태와 문화 등의 사례를 통해 학생들의 이해력을 높이고 큰 호응을 얻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세대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맞춤형 인구교육을 적극적으로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