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목포시청 육상팀, 전국실업육상경기대회서 호성적
女 해머던지기 박서진, 男 3000m 장애물달리기 장호준 1위 올라
고정언기자

목포시청 육상팀이 지난 11~13일 나주 종합스포츠파크에서 열린 제30회 전국실업육상경기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여자 해머던지기 박서진(25)은 55.73m으로 1위에 올랐다. 무릎십자인대 수술 후 재활 중인 박서진은 기록 측정으로 임한 이번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둬 완벽히 회복하면 앞으로 더 좋은 기록을 올릴 전망이다.

 

남자 3000m장애물 달리기에서도 장호준(26)이 9분 25초로 1위를 차지했다. 2017년 목포시청팀에 합류한 장호준은 이번 대회에서 처음 우승에 올라 앞으로 아시안게임 육상 국가대표 선발을 기대하게 했다.

 

목포시청 육상팀의 우수한 성적은 지난 3월 가진 말레이시아 전지훈련이 밑거름이 된 것으로 보인다. 선수단은 따뜻한 기후와 선진기술을 가진 현지 코치로부터 체계적인 지도를 받아 기량을 향상시켰다.

 

시 관계자는 “육상팀이 지속적으로 우수한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소속 선수들이 국가대표로 선발되고, 국제대회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둬 목포시 위상을 높이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 전남신문

▲     ©전남신문


 
기사입력: 2018/04/17 [19:53]  최종편집: ⓒ 전남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